티스토리 뷰

에듀윌 시사/일반상식

비관적 한국인...‘경제신뢰도’ 아시아 최저수준

한국인들의 경제신뢰도가 큰 폭으로 떨어진 것으로 조사됐다. 4월 30일 미국 여론조사 전문업체인 갤럽에 따르면 우리나라 경제신뢰지수(ECI)는 지난해 -27로, 일본(-56)과 파키스탄(-51)에 이어 아시아 16개국 중 3번째로 낮았다. 특히 한국의 ECI는 지난 2009년 0에서 3년 만에 -27로 떨어지며 아시아 국가 가운데 하락폭이 가장 컸다. 이는 전 세계에서도 10번째로 큰 하락폭이다.

아시아 국가들 중에는 중국의 작년 ECI가 73으로 가장 높았고 이어 캄보디아(52), 말레이시아(50), 베트남(36), 태국(28) 국민 순으로 경제를 낙관하는 편이었다. 특히 태국은 2009년 -9에서 3년 만에 37p 상승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유럽에서는 국가부도위기에 몰렸던 그리스가 -87로 가장 낮았다. 유럽 28개국 가운데 플러스를 기록한 국가는 독일, 오스트리아, 덴마크, 스위스, 스웨덴 등 5개국에 불과했다. 최근 유럽연합(EU)과 국제통화기금(IMF)으로부터 긴급 구제금융을 받은 키프로스는 지난 2009년 11에서 작년 -49로 추락했다. 또한 갤럽이 별도로 발표한 미국 국민의 주간 경제신뢰지수는 -13으로 조사됐다. 갤럽이 ECI 조사는 전 세계 108개국에서 각각 15세 이상 국민 1000여 명을 대상으로 대면이나 전화를 통해 진행됐다. 지난 2010년과 2011년에는 조사를 실시하지 않았다.

 

에듀윌 시사/일반상식

‘외계어’ 같은 금융용어 쉽게 고친다.

금융감독원은 5월 1일 금융권에서 관행처럼 쓰이는 어려운 금융용어 114개를 쉬운 우리말로 바꾼다고 밝혔다. 금감원은 작년 11월부터 금융거래 표준약관에 들어가는 용어 중 어려운 용어를 알기 쉽게 개선하는 작업을 추진해왔다.

이번에 개선된 용어에는 한자어 36개, 뜻이 모호하거나 오해하기 쉬운 용어 46개, 일반인들이 이해하기 어려운 전문용어 30개, 권위적인 용어․옛 법률상 사용하던 용어 2개 등이 포함됐다. 가령 ‘개비’는 ‘열다’로, ‘당발송금’은 ‘해외로 보내는 외화송금’등으로 고쳤다. 금감원은 앞으로 각 금융권역별 협회 등에서 표준약관 개정 작업을 진행할 때 개선된 용어를 반영하도록 지도할 계획이다. 또한 금감원 홈페이지에 설치된 ‘알기 쉬운 금융용어’ 메뉴에서 개선한 용어를 조회할 수 있도록 하고, 협회와 공동으로 개선된 용어들을 담은 소책자를 제작해 배포할 예정이다.

 

 

 

시사/일반상식 퀴즈

 

(퀴즈) 다음 중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TPP)에 참여 중인 나라가 아닌 곳은? (정답 :)

 

① 중국

② 미국

③ 캐나다

④ 베트남

 

(퀴즈) 다음 영화 중 시대적,사회적 배경이 다른 하나는? (정답 :)

 

① 풀 몬티

② 철의 여인

③ 빌리 엘리어트

④ 마이클 콜린스

 

*위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많은 시사/일반상식을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