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최근 노후준비에 대한 불확실성으로 자격증에 도전하는 40, 50대 중장년층이 많은데요. 특히, 아파트 등에서 관리사무소장으로 활동할 수 있는 주택관리사의 경우, 그간 남성의 비율이 높았지만 여성의 비율도 점차 높아지는 추세라고 합니다. 김영곤 교수는 주택관리사 자격증이 남녀 모두에게 관심을 받고 있는 이유는 전문성을 가지고 정년에 관계없이 활동할 수 있기 때문이라고 설명합니다. 누구나 자신의 능력만 인정 받으면, 성공적인 인생 제2막을 열 수 있다는 것이죠. 화려한 입담과 끊임없는 소통으로 수험생들과 합격자들 사이에서 두터운 팬층을 형성하고 있는 에듀윌 주택관리사 공동주택 관리실무 김영곤 교수를 직접 만나보았습니다.

 

 

Q. 최근 여성 관리사무소장이 증가하는 추세입니다. 이유는 무엇일까요?

관리사무소장이란 직군은 그동안 남성의 비율이 절대적으로 높았으나, 현재는 여성의 비율도 점차 올라가는 추세입니다. 이는 여성 관리소장에 대한 수요가 높아졌기 때문인데요. 여성 관리소장의 강점으로는 우선 부드러운 성격으로 입주자 대표회의, 입주민 간의 분쟁이나 민원처리 업무를 원활하게 수행하는 것을 들 수 있습니다. 또한 여성의 섬세함과 꼼꼼함으로 회계업무에서 탁월한 능력을 발휘하고, 알뜰함으로 관리비 절감 등을 통해서 입주민이 만족도를 높인다는 것도 들 수 있죠. 오늘날 관리사무소장은 성별에 관계없이, 업무를 수행하여 능력만 인정만 받으면 정년에 관계없이 경제활동을 계속할 수 있기 때문에 남녀 모두에게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Q. 주택관리사의 여러 과목 중에서 공동주택 관리실무 과목의 매력이 있다면 무엇일까요?

주택관리사가 되기 위해 수험준비를 하는 과정에서는 모든 과목이 중요합니다. 그중에서도 특히 공동주택 관리실무는 시험에 합격한 후 주택관리사가 되어 관리사무장으로서 현장업무를 수행하는 데 있어 가장 기본이 되는 과목이므로 주택관리사 자격시험의 꽃이라고 할 수 있죠. 또한 과목의 특성상 합격을 해서도 현직에 계시는 관리사무소장에게 새로운 정보를 제공하면서 계속해서 현업과 소통할 수 있다는 점도 매력으로 꼽을 수 있습니다.

 

 

Q. 주택관리사의 앞으로의 전망은 어떻게 될까요?

공동주택에 관리에 관한 사항이 주택법에 규정을 받다가 2016 8월부터 공동주택 관리법으로 이관됩니다. 공동주택 관리법은 관리사무소장님이 능동적으로 업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규정되어 있고, 여러 가지 신분보장 제도가 있기 때문에 전문가로서 더욱더 지위를 인정을 받을 수 있지요. 또한 집합건물의 소유 및 관리에 관한 법률에서는 일정 규모 이상의 집합건물(상가, 오피스텔 등)에도 주택관리사 등을 배치하도록 입법예고가 되어 있어 많은 수요가 예상됩니다.

 

 

Q. 김영곤 교수님은 수험생과 합격자들 사이에 두터운 팬층을 보유하고 계신데요. 인기 비결은?

저도 주택관리사 시험에 합격을 한 후에 현재 강의를 하고 있기 때문에 누구보다도 수험생분들의 마음을 잘 이해한다고 자부합니다. 수험생분들이 어떤 것이 필요한지를 제가 공부할 때 경험을 더듬어 강의에 반영하고자 노력합니다. 또한 수험생분들이 합격을 한 후에 가장 어려움 부분이 취업입니다. 그래서 합격하신 분들에게 취업에 관해서 많은 직접 상담과 지도를 해드립니다. 취업에 필요한 모든 자료 등을 제가 운영하는 인터넷 카페를 통해서 제공하고 있습니다.

 

 

Q. 주택관리사 시험, 꼭 에듀윌이어야 하는 이유가 있다면 무엇일까요?

에듀윌 강사님들은 수업 한 강의, 한 강의를 진행하는 데에 굉장한 프로의식을 가지고 있습니다. 때문에 항상 발 빠르게 변화된 사항을 학습 시스템에 반영하여 수험준비에 필요한 정보를 빨리 제공하기 위해 늘 노력하시죠. 또한 주택관리사란 자격을 취득한 후에 취업을 위해선 가장 중요한 것이 인맥관계입니다. 그런 부분에 있어서 에듀윌은 학원별로 선후배들과의 통합 모임을 통해서 선배 관리사무소장님들이 후배 예비 관리사무소장들에게 최초로 직무교육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그렇기에 현장 적응력을 빨리 높일 수가 있으며, 선배들이 자신들이 경험을 통해서 얻은 취업에 필요한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취업에 도움을 준다는 것입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