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속담

 다 된 죽에 코 풀기, 달도 차면 기운다

 

 

 다 된 죽에 코 풀기

  거의 다 된 일을 망쳐버리는 주책없는 행동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달도 차면 기운다

  ① 세상의 온갖 것이 한번 번성하면 다시 쇠하기 마련이라는 말

  ② 행운이 언제까지나 계속되는 것은 아님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맞춤법

퀴즈

 

(퀴즈1) 밑줄 친 부분에 대응하는 한자어로 적절하지 않은 것은?

① 의사가 환자를 보고 있다. → 진료(診療)
② 주가가 더 떨어질 것으로 본다. → 간주(看做)
③ 점수를 보고 판단하는 게 좋겠다. → 고려(考慮)
④ 나는 그녀와 연극을 보러 갈 것이다. → 관람(觀覽)
⑤ 그녀는 쌍둥이를 줄 사람을 구하였다. → 보호(保護)

 

(퀴즈2) 다음 중 제시된 두 단어의 관계가 나머지와 다른 관계인 것을 고르시오.

① 맺히다 : 풀치다
② 농후하다 : 짙다
③ 애처롭다 : 자닝하다
④ 열고나다 : 다그치다
⑤ 툽툽하다 : 바특하다

 

☞ 퀴즈의 정답은 포스팅 하단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한자성어

 다기망양(多岐亡羊), 다다익선(多多益善)

 

 

 

 다기망양(多岐亡羊)

  갈림길이 많아 잃어버린 양을 찾지 못한다는 뜻으로, 두루 섭렵하기만 하고 전공하는 바가 없어 끝내 성취하지 못함을 이르는 말

 

  다다익선(多多益善)

  많으면 많을수록 더욱 좋다는 말

 

 

 

 맞춤법

퀴즈

 

정답

해설

 

(퀴즈1 정답)

문맥상 ‘대상을 평가하다.’의 의미로 쓰였으므로, ‘상태, 모양,성질 따위가 그와 같다고 봄. 또는 그렇다고 여김.’의 ‘간주(看做)’보다는 ‘사물의 가치나 수준 따위를 평함.’의 뜻을 지닌 ‘평가(評價)’가 바람직하다.

① ‘의사가 환자를 진찰하다.’의 의미이므로, ‘의사가 환자를 진찰하고 치료하는 일’을 의미하는 ‘ 진료(診療)’는 적절한 표현이다.

③ ‘상대편의 형편 따위를 헤아리다.’의 의미로, ‘생각하고 헤아려 봄.’의 의미인 ‘고려(考慮)’와 대응된다.
④ ‘눈으로 대상을 즐기거나 감상하다.’의 의미로 쓰였다.
⑤ ‘맡아서 보살피거나 지키다.’의 의미로, ‘위험이나 곤란 따위가 미치지 아니하도록 잘 보살펴 돌봄’의 ‘보호(保護)’로 대응 시킬 수 있다.

 

(퀴즈2 정답)

‘맺히다’는 ‘마음속에 잊히지 않는 응어리가 되어 남아 있다.’의 의미이며, ‘풀치다’는 ‘맺혔던 생각을 돌려 너그럽게 용서하다.’의 의미이므로 이 둘은 ‘반의 관계’이다. 나머지는 모두 유의 관계에 해당한다.

② 농후하다: 맛, 빛깔, 성분 따위가 매우 짙다. 어떤 경향이나 기색 따위가 뚜렷하다
짙다: 빛깔을 나타내는 물질이 많이 들어 있어 보통 정도보다 빛깔이 강하다.
③ 애처롭다: 가엾고 불쌍하여 마음이 슬프다.
자닝하다: 애처롭고 불쌍하여 차마 보기 어렵다.
④ 열고나다: 몹시 급하게 서두르다.
다그치다: 일이나 행동 따위를 빨리 끝내려고 몰아치다.
⑤ 툽툽하다: 국물이 묽지 아니하고 매우 바특하다.
바특하다: 두 대상이나 물체 사이가 조금 가깝다. 시간이나 길이가 조금 짧다. 국물이 조금 적어 묽지 아니하다.

 

 

 

 

 

 

 

 

 

 

*위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많은 한국어능력시험 기출 정보를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