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시사/일반상식 하나

 박근혜 대통령 취임 1주년... 경제혁신 3개년 계획 담화문 발표

박근혜 대통령이 2월 25일 취임 1주년을 맞아 청와대 춘추관에서 ‘경제혁신 3개년 계획’을 담은 담화문을 발표했다. 박 대통령은 이날 담화문에서 경제혁신 3개년 계획을 통한 474 비전(▲잠재성장률 4% ▲고용률 70% 달성 ▲1인당 국민소득 4만불 지향)을 재차 강조했다.

경제혁신 3개년 계획은 우리 경제의 고질적이고 구조적인 문제점을 고쳐 저성장으로 접어든 경제 체질을 바꾸겠다는 것으로 요약할 수 있다. 이는 향후 3~4년 내에 우리 경제 체질을 바꿔 놓지 못하면 국내의 인구 고령화와 세계 경제의 환경 변화를 감안할 때 저성장의 굴레에서 벗어날 수 없다는 위기감을 전제로 하고 있다.

경제혁신 3개년 계획은 ▲기초가 튼튼한 경제로 비정상을 정상화하고 ▲역동적인 혁신경제로 창조경제를 실천해 경제 성장 엔진을 재점화하며 ▲내수기반 확충으로 수출에 치우친 경제의 균형을 맞추겠다는 3대 추진 전략으로 구성된다. 이러한 3대 추진 전략은 다시 9개 핵심 과제와 통일 시대 준비(9+1)로 세분됐다.

‘기초가 튼튼한 경제’를 위해서는 ▲공공 부문 개혁 ▲원칙이 바로 선 시장경제 ▲사회안전망 확충 등 3개 핵심 과제가 제시됐다. ‘역동적인 혁신경제’ 전략에는 ▲창조경제 구현 ▲미래 대비 투자 ▲해외 진출 촉진 등 3개 핵심 과제가 제시됐으며, ‘내수 기반 확충’을 위한 전략으로는 ▲투자 여건 확충 ▲내수(소비) 기반 확대 ▲청년·여성 고용률 제고 등이 구성됐다.

경제혁신 3개년 계획에 대한 전문가들의 평가는 엇갈렸다. 개혁의 방향성과 문제의식은 바람직하지만 기존에 있던 정책을 백화점식으로 나열한 것에 불과하고 구체적 실천 방향이 부족하다는 혹평도 있었다. 474 비전의 달성 가능성에 대해서도 전망이 엇갈렸다. 규제 개혁을 통해 기업 투자를 이끌어 내고 산업 경쟁력을 높인다면 현재 3% 중반에 머물고 있는 잠재성장률을 4%로 상향 조정할 수 있다는 의견과 한국 경제의 저성장 추세를 되돌리기 힘들다는 의견이 맞서고 있다.

 

시사/일반상식 퀴즈

(퀴즈1) 최근 이탈리아에서 사상 최연소(39세)로 총리가 된 정치인은?

① 베페 그릴로

② 엔리코 레타

③ 마테오 렌치

④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퀴즈2) 다음 중 G20(Group of 20)에 속하지 않는 국가는?

① 터키

② 인도네시아

③ 말레이시아

④ 남아프리카공화국

 

☞ 퀴즈의 정답은 포스팅 하단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시사/일반상식 둘

 작년 국내 광고 시장 2.2% 증가... 모바일 광고는 폭증

지난해 국내 광고 시장이 경제 불황의 여파로 저성장을 지속한 가운데 매체 환경 변화가 광고 시장에 큰 영향을 미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3월 4일 제일기획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총 광고비는 9조5893억 원으로 전년도(9조3854억 원)에 비해 2.2% 증가하는 데 그쳤다. 제일기획은 “수출 부진과 가계 부채 증대에 따른 민간 소비 감소 등 불투명한 대내외 경기 불황의 여파로 대부분 기업이 광고 마케팅 예산을 보수적으로 운용했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매체별로 보면 지상파 TV, 신문, 잡지 등 전통 매체의 광고비가 확연히 줄었다. 지난해 지상파 TV 광고비는 1조8273억 원으로 2012년(1조9307억 원)에 비해 5.4% 줄었다. 지상파 TV는 케이블 TV와 IPTV(인터넷 TV) 등의 보급으로 시청률이 떨어지면서 최근 3년 연속 광고비가 감소했다. 스마트폰 등 디지털 기기 이용률이 높아지면서 인쇄 매체의 광고 시장도 눈에 띄게 축소됐다. 신문 광고비는 1조5447억 원으로 전년(1조6543억 원)에 비해 6.6% 줄었고, 잡지는 4650억 원으로 전년(5076억 원)보다 8.4% 감소했다.

이에 반해 유선 인터넷 광고비는 2조30억 원으로 2012년(1조9540억 원)보다 2.5% 늘었고, 모바일 광고비는 스마트폰 대중화와 함께 4600억 원으로 전년(2100억 원) 대비 119.0% 폭증했다. 인터넷 검색 광고는 2012년 대비 2% 성장한 1조3210억 원을, 노출형 광고(배너 광고, 동영상 광고, 스폰서 광고 등)는 전년 대비 3.5% 성장한 6820억 원을 기록했다. 이 밖에 옥외·극장·교통 등 OOH(Out Of Home) 광고도 성장세를 지속했다. 프로야구의 인기가 높아지며 경기장 광고가 늘었고, 철도·공항 광고의 성장과 공공장소에서 다양한 정보를 전달하는 디지털 영상 장치인 디지털 사이니지가 활성화됐기 때문이다.

한편 올해 국내 총 광고비는 9조9572억 원으로 지난해 보다 3.8%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제일기획은 동계 올림픽, 월드컵 중계방송 등 대형 스포츠 이벤트에 힘입어 지상파 TV 광고 시장이 회복세를 보이고 있고, 인터넷 TV 광고의 성장세가 이어지고 있어 지난해보다 광고 시장이 활기를 띌 것으로 예상했다.

 

시사/일반상식 퀴즈 정답 및 해설

(퀴즈1 정답)

마테오 렌치 이탈리아 신임 총리는 지난해 12월 자신이 속한 중도 좌파 민주당(PD) 경선에서 68%의 득표율로 압승하며 민주당 당수로 당선됐으며, 엔리코 레타 총리의 사퇴로 후임 총리가 됐다.

 

(퀴즈2 정답)

G20 회원국

지역

회원국

아시아

 ▲대한민국 ▲중국 ▲일본 ▲인도 ▲인도네시아 ▲사우디아라비아

유럽

 ▲유럽연합(EU) ▲프랑스 ▲독일 ▲이탈리아 ▲ 영국

북아메리

 ▲캐나다 ▲멕시코 ▲미국

남아메리카

 ▲아르헨티나 ▲브라질

유라시아

 ▲러시아 ▲터키

아프리카

 ▲남아프리카공화국

오세아니아

 ▲오스트레일리아


 


*위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많은 시사/일반상식을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