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시사/일반상식 하나

 카카오톡, 네이버 제치고 인터넷 브랜드 가치 1위

▲카카오톡이 ▲네이버를 제치고 인터넷 기업 가운데 브랜드 가치 1위를 차지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2월 23일 브랜드 가치평가 전문회사인 ‘브랜드스탁’은 2월 브랜드가치평가지수(BSTI, Brand Stock Top Index)를 분석한 결과 인터넷 업종 부문에서 카카오톡이 912.74점을 얻어 906.37점을 획득한 네이버를 앞지르고 1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네이버는 2004년 당시 ‘다음’을 추월해 처음 정상에 오른 이후 지난 10년 동안 단 한 차례도 정상을 내주지 않고 부동의 1위를 지켜 왔다. 그러나 지난해부터 인터넷 시장 독과점 논란 등 이슈가 불거지며 브랜드 가치가 점차 하락했고, 결국 이달 가파른 상승세를 보이며 성장한 카카오톡에 1위 자리를 내주는 고배를 마셨다. 카카오톡은 앞서 발표된 1월 BSTI 전체 결과에서도 2013년 종합 순위 대비 4계단 상승해 10위에 오른 바 있다. 당시 네이버는 3계단 위의 7위였다.

2010년 3월 서비스를 시작한 카카오톡은 지난해 약 1억 명의 가입자를 확보한 데 이어 현재 1억3000만 명을 돌파한 것으로 알려졌다. 메시지, 사진, 동영상 등을 전송할 수 있고 무료 음성 통화 기능까지 갖춘 카카오톡은 스마트폰 대중화 바람을 타고 모바일 소셜 플랫폼으로 도약했다.

한편 BSTI 결과에서 3위는 891.00점을 기록한 ▲페이스북이 차지했으며, 이어 886.78점을 받은 ▲트위터가 4위, 807.21점을 받은 ▲다음이 5위에 올랐다. 6위와 7위는 네이버 모바일 브랜드인 ▲라인(802.95점)과 ▲밴드(802.90점)가 각각 차지했다.

 

시사/일반상식 퀴즈

(퀴즈1) 2014년 2월 20일부터 25일까지 두 차례에 걸쳐 진행된 이산가족 상봉행사가 열린 장소는?

① 속초

② 서울

③ 평양

④ 금강산


(퀴즈2) 다음 빈칸 Ⓐ~Ⓒ에 들어갈 말로 바르게 짝지어진 것은?

석 달간 우크라이나를 혼란으로 몰고 갔던 소요 사태가 야권의 승리로 귀결됐다. 실각한 ( Ⓐ ) 대통령은 지지 세력마저 등을 돌리자 긴급 피신해 행방이 묘연한 상태다. 지난 2004년 우크라이나의 ( Ⓑ )을/를 이끌었다가 2011년 총리 시절 권력 남용 혐의로 기소되어 복역 중이던 ( Ⓒ )은/는 의회 결의로 풀려난 뒤 5월 조기 대선에 출마할 것이라고 선언했다.

① Ⓐ 빅토르 야누코비치 / Ⓑ 장미 혁명 / Ⓒ 율리아 티모셴코

② Ⓐ 빅토르 야누코비치 / Ⓑ 오렌지 혁명 / Ⓒ 율리아 티모셴코

③ Ⓐ 빅토르 유시첸코 / Ⓑ 장미 혁명 / Ⓒ 빅토르 야누코비치

④ Ⓐ 빅토르 유시첸코 / Ⓑ 오렌지 혁명 / Ⓒ 빅토르 야누코비치

 

☞ 퀴즈의 정답은 포스팅 하단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시사/일반상식 둘

 초기우주 빅뱅 후 급팽창 증거 최초 발견

약 138억 년 전 우주 빅뱅(big bang : 대폭발) 직후 우주가 단시간에 급팽창하면서 지금과 같은 우주가 생긴 과정을 일컫는 우주 인플레이션(cosmic inflation)에 대한 직접적인 증거가 사상 처음으로 발견되어 과학계가 흥분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노벨상 수상 후보에 오르는 것은 물론이고 금세기 가장 중요한 과학적 발견이 될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미국 하버드-스미스소니언 천체물리센터는 3월 17일 기자회견에서 “남극에 설치된 망원경의 일종인 바이셉2(BICEP2)를 통해 대폭발 직후 찰나의 순간에 우주가 엄청난 속도로 팽창하면서 지금과 같이 평탄하고 균일한 우주가 형성됐다는 ‘인플레이션(급팽창) 이론’을 실험적으로 증명했다”고 밝혔다. 연구진은 우주배경복사의 편광 성분을 분석하는 방식으로 우주 급팽창의 흔적인 중력파(gravitational wave)의 패턴을 발견했다.

 

시사/일반상식 퀴즈 정답 및 해설

(퀴즈1 정답)

이번 이산가족 상봉행사는 ▲금강산 호텔과 ▲금강산 이산가족 면회소에서 진행됐다.

 

(퀴즈2 정답)

빅토르 야누코비치 우크라이나 대통령의 실각으로 2004년 오렌지 혁명을 이끈 율리아 티모셴코 전 총리가 야권의 유력한 대권주자로 떠올랐다.


 


*위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많은 시사/일반상식을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